자유게시판

자유로운 주제로 글을 올려주세요.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강민경 "신입초봉, 3천만원으로 조정하겠다" 추가입장 발표

문썬
280 0 0
대운맨 구독하기

202301111930981059_1_20230111194204514.jpg

 

채용공고 논란의 중심에 선 강민경이 추가 입장을 발표했다.

강민경은 "현재 제가 운영하는 브랜드 '아비에무아' 채용공고와 관련한 여러 가지 논란들에 대해 말씀드리고자 한다"며 장문의 해명 및 사과문을 게재했다.

강민경은 논란이 된 채용공고에 대해 "이전에 사용했던 '대졸/3~7년차/경력직/CS' 공고를 재사용 하면서, 경력직 공고에, 연봉 2,500만원이 잘못 게시되었다"는 입장이다. 그러면서 "해당 공고는 상세 내용이 잘못 기재된 ‘사고’"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여러 조언을 들으며, 주위를 돌아보게 되었다"며 "동종 업계를 꿈꾸고 있는 분들의 가치를 떨어뜨릴 수 있다는 걸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 이번 일을 계기로, 현 아비에무아 신입 팀원은 물론, 회사에 입사하시는 모든 학력무관/경력무관/신입 초봉을 3,000만원으로 조정하겠다"고 밝혔다.

"데뷔한 지, 이제 16년이 되어간다"면서 강민경은 "대중에게 일거수일투족이 다 드러나는 삶을 사는 제가 어찌 감히, 안 좋은 의도를 가지고 누군가를 채용하려 했겠습니까"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강민경은 "정말 무지했다. 제 불찰이고 제 실수다. 면목 없다"고 했다.

특히 강민경은 향후 인사제도를 개선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아무리 제 진심을 말씀드려도, 믿지 않는 분들이 계신다는 걸 알고 있지만, 그럼에도, 다시 한번, 마음을 다해 말씀드리는 것이 저의 도리라 생각했다"며 "현재, 저희 회사에 관한 지나친 관심으로 팀원들이 많이 힘들어하고 있다. 초창기부터 지금까지 고생해 준 고마운 우리 팀원들, 제가 더 살피고 아끼겠다.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117&aid=0003686932

신고공유스크랩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공유

퍼머링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갑인철학관 상담안내 갑인 23.01.09.22:26 8937
공지 운알남 사주 강의 안내 운알남 22.12.05.22:16 26882
공지 대운스토리 인터뷰 신청방법 운알남 22.10.29.11:45 44405
공지 사주 보는 법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이벤트 참여방법 안내 39 운알남 22.07.01.17:28 377919
공지 사주소개팅 운명의 내 남자 내 여자 찾기 (신청방법) 8 운알남 22.05.17.00:26 207727
공지 이벤트 현대사주학 무료 대면상담 받는방법 41 현대사주학 22.03.31.23:54 186316
공지 출석체크, 글쓰기, 댓글 활동시 포인트가 적립됩니다. 38 운알남 22.03.13.20:49 303288
420
image
나지금 9시간 전12:23 96
419
image
나지금 9시간 전12:21 33
418
normal
나지금 9시간 전12:16 42
417
image
문썬 1일 전09:01 134
416
image
나지금 1일 전08:41 86
415
image
나지금 1일 전08:38 82
414
image
나지금 1일 전08:36 61
413
image
나지금 1일 전08:34 98
412
image
문썬 2일 전08:23 210
411
image
어린아이발자국 2일 전07:56 210
410
image
어린아이발자국 2일 전07:53 148
409
image
어린아이발자국 2일 전07:37 47
408
image
어린아이발자국 3일 전11:38 89
407
image
문썬 3일 전09:02 142
406
image
문썬 3일 전08:56 95
405
image
나지금 3일 전08:49 144
404
image
어린아이발자국 4일 전11:39 268
403
image
어린아이발자국 4일 전11:35 183
402
image
나지금 6일 전09:18 347
401
image
나지금 6일 전09:12 191